편집 : 2019.3.22 금 07:41
   
> 뉴스 > 문화 > 박물관·미술관
     
국립고궁박물관, '세조' 테마전시 개최
<세조 어진 초본> 최초 공개, 내년 1월 13일까지 궁중서화실
2018년 10월 28일 (일) 20:56:36 이가온 기자 press@sctoday.co.kr

국립고궁박물관은 오는 2019년 1월 13일까지 지하층 궁중서화실에서 '세조' 테마전시를 개최한다.

이 전시는 국립고궁박물관이 2016년에 구입한 <세조 어진 초본>을 최초로 공개하고 세조의 생애와 업적과 관련된 유물도 함께 공개한다.

   
▲ <세조 어진 초본>

전시의 핵심 유물인 <세조 어진 초본>은 일제강점기인 1935년 이왕직의 의뢰로 김은호 화가가 1735년의 세조 어진 모사본을 다시 옮겨 그린 초본이다.

한국전쟁을 피해 부산국악원 창고로 옮겨 보관됐던 조선시대 어진 대다수가 1954년 12월 용두산 화재로 소실된 상황에서 이 초봄은 세조의 모습을 알려주는 유일한 자료라는 점에서 가치가 크다.

또 조선 시대 세조 어진에 대한 보수·모사 작업의 내용을 기록한 등록(謄錄) 자료 등도 함께 소개된다.

세조 사후 광릉 옆에 자리한 진전(어진을 모신 전각)인 봉선전에 봉안됐던 세조의 어진이 임진왜란과 두 차례의 호란에서 태조 어진과 함께 극적으로 보존되어 일제강점기까지 전승된 내력을 살펴볼 수 있다.

'세종의 둘째 아들, 수양대군', '세조의 왕위 찬탈과 단종 복위 사건의 그늘', '세조의 통치와 업적', '세조의 불교 후원', '세조 어진의 전승 내력과 <세조 어진 초본>',  '나라를 다시 세운 왕으로 숭배된 세조', '세조의 왕릉, 광릉'이라는 7가지 주제 아래 약 30여 점의 유물과 사진 자료, 영상을 통해 세조를 소개한다.

     문화 주요기사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 밑그림 공개 '미래와 꿈의 공예'
오명섭의 서예, 월북 화가들의 작품들 연이어 전시
비무장지대의 변화, 예술 작품으로 만난다
한국무용협회, 40회 서울무용제 슬로건 공모
한국미술계 거장 4인의 '전통의 재창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문화투데이 문화대상 수상자 인터
사진으로 기록된 서울도성 '서울한양도
[천호선의 포토 에세이 49] 창조적
한국무용협회, 40회 서울무용제 슬로
박물관은 우리와 맞잡은 손을 놓지 않
책도 나만의 '스타일' 이 있다
종로구의회 의원들, 어천절 대제 봉행
동아투위 "김재호 동아 사장, 국민께
부평구문화재단, 우수연극 시리즈 <진
경기도미술관 '공공미술 프로젝트' 결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